PAGI : 자카르타 경제신문, 사전, 장터, 전화번호

아세안은 지금 3 페이지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아세안은 지금 목록

Total 5,695건 3 페이지
태국 편집부 | 05-15 | 163 태국에서 쭈타누깐 영화 나온다…8월 개봉 예정 첨부파일 '.$list[$i]['name'].' | '.$list[$i]['datetime2'].' | '.$list[$i]['wr_hit']; ?>
'태국의 박세리' 에리야 쭈타누깐의 골프 인생을 그린 영화가 오는 8월 태국에서 개봉한다. 쭈타누깐은 최근 인스타그램을 통해 자신을 주인공으로 한 영화가 촬영 중이라는 사실을 공개했다. 인스타그램에서 쭈타누깐은 "나를 주인공을 한 영화가 나올 것이라곤 상상조차 못…
베트남 편집부 | 05-15 | 157 英 지난해 갱 조직원 늘었다…중국·베트남 출신 세력 확대 첨부파일 '.$list[$i]['name'].' | '.$list[$i]['datetime2'].' | '.$list[$i]['wr_hit']; ?>
영국 법원에 출석하는 갱 조직원 모습. 지난해 영국에서 갱(gang·범죄조직)에 가입돼 활동하는 조직원들이 늘어난 것으로 집계됐다. 특히 중국과 베트남 출신 범죄조직이 칸나비스, 합성마약, 인신매매 등의 범죄와 관련해 세력을 확대한 것으로 추정됐다. 14일(현지시간)…
아세안 일반 편집부 | 05-15 | 108 중러 외교장관 소치 회동…한반도 문제 협력 공감대 확인 첨부파일 '.$list[$i]['name'].' | '.$list[$i]['datetime2'].' | '.$list[$i]['wr_hit']; ?>
미중 갈등이 커지는 가운데 러시아와 중국 외교장관이 13일(현지시간) 러시아 소치에서 회동해 한반도 문제 협력에 대한 공감대를 재확인했다. 중국 외교부와 타스 통신 등에 따르면 세르게이 라브로프 러시아 외무장관과 왕이(王毅) 중국 외교부장은 이날 소치 회담 뒤 공동 기자회견을 통해 이런 입장을 피력했다. 이들 장…
태국 편집부 | 05-15 | 147 "난 경찰서장 친구다" 태국 누리꾼 사이에 풍자 문구 유행 첨부파일 '.$list[$i]['name'].' | '.$list[$i]['datetime2'].' | '.$list[$i]['wr_hit']; ?>
태국 누리꾼들 사이에서 한 경찰서장의 이름을 사용해 권위주의가 여전한 태국 사회를 풍자하는 문구가 유행하고 있다고 현지 언론이 전했다. 14일 일간 방콕포스트에 따르면 최근 태국 소셜 미디어에서는 "나는 촉의 친구"라는 문구가 인기를 끌고 있다. '촉&…
태국 편집부 | 05-15 | 202 왕실모독죄 태국 활동가 3명 행방불명…가족들 '생사 확인' 호소 첨부파일 '.$list[$i]['name'].' | '.$list[$i]['datetime2'].' | '.$list[$i]['wr_hit']; ?>
주태국 베트남 대사관을 방문한 실종자 가족이 언론과 인터뷰하고 있다 . 왕실모독죄 처벌을 피해 베트남으로 도피한 태국 활동가 3명이 태국으로 신병이 인도된 뒤 행방불명됐다는 의혹이 제기됐다. 14일 AP·AFP 통신 등 외신과 현지 인터넷 매체 카오솟 등에 따르면 '사남…
베트남 편집부 | 05-14 | 457 베트남서 돼지열병 29개 지역으로 확산…120만 마리 살처분 첨부파일 '.$list[$i]['name'].' | '.$list[$i]['datetime2'].' | '.$list[$i]['wr_hit']; ?>
아프리카돼지열병 확산 보도하는 베트남 언론 . 베트남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이 29개 지역으로 확산, 120만 마리 이상을 살처분하는 등 사태가 심각해지고 있다. 13일 현지 언론과 외신에 따르면 베트남 방역 당국은 지난 2월 1일 베트남 북부지역에서 처음 발견된 아프리카 돼지열병이 중부지역을 거쳐 남부에 있는 최대…
필리핀 편집부 | 05-14 | 368 스텔라데이지호 가족대책위 "해수부·외교부 핑퐁게임에 실망" 첨부파일 '.$list[$i]['name'].' | '.$list[$i]['datetime2'].' | '.$list[$i]['wr_hit']; ?>
스텔라데이지호 , 실종자 가족과 시민단체 스텔라데이지호 침몰 사고 관련 실종자 가족과 시민사회단체가 정부에 사고원인 규명을 촉구하고 있다. 2년 전 남대서양에서 발생한 한국 화물선 스텔라데이지호 침몰 사고의 가족대책위원회와 시민대책위원회가 지난 9일에 있었던 문성혁 해양수산부 장관과 면담에 대해 &quot…
미얀마 편집부 | 05-14 | 545 랜딩기어 고장 미얀마 여객기, 앞바퀴 없이 '아찔' 비상착륙 첨부파일 '.$list[$i]['name'].' | '.$list[$i]['datetime2'].' | '.$list[$i]['wr_hit']; ?>
앞바퀴가 펴지지 않아 공항에 비상 착륙한 미얀마 비행기의 모습. 미얀마항공 소속 여객기가 랜딩기어 고장으로 뒷바퀴만 이용해 아찔한 비상착륙을 했다고 AFP 통신 등이 12일(이하 현지시간) 보도했다. 만달레이 공항관계자에 따르면 이날 오전 9시께 승객 82명과 승무원 7명이 탑승한 미얀마항공 양곤발 만달레이행 UB…
베트남 편집부 | 05-14 | 581 중국기업도 베트남 진출 가속화…달갑지만은 않은 베트남 첨부파일 '.$list[$i]['name'].' | '.$list[$i]['datetime2'].' | '.$list[$i]['wr_hit']; ?>
미국과 중국 간 무역 전쟁 등의 여파로 중국기업의 베트남 진출도 가속화 하기 시작했다. 미국이 부과하는 고율 관세를 피하고 베트남의 다자간 무역협정 혜택을 누리는 동시에 저임금 노동력을 활용할 수 있다는 장점 때문이지만 정작 베트남에서는 달갑지만은 않은 듯하다. 13일 현지 온라인매체 VN익스프레스에 따르면 베트…
아세안 일반 편집부 | 05-14 | 603 2020년대 7% 성장클럽 7개국 중 5개국이 아시아 신흥국 첨부파일 '.$list[$i]['name'].' | '.$list[$i]['datetime2'].' | '.$list[$i]['wr_hit']; ?>
인도·방글라·베트남·필리핀·미얀마…중국은 40년만에 탈락 향후 10년동안 연간 경제성장률 7% 달성이 예상되는 7개국 가운데 5개국이 아시아 신흥국가라는 전망이 나왔다. 12일(현지시간)…
베트남 편집부 | 05-13 | 587 트럼프 관세 폭탄에 한국·일본 울고 베트남·말레이 웃는다 첨부파일 '.$list[$i]['name'].' | '.$list[$i]['datetime2'].' | '.$list[$i]['wr_hit']; ?>
중국에 대한 미국의 무역 전쟁이 예고대로 확대되면 아시아 국가들의 희비가 엇갈릴 것으로 진단됐다. '관세 폭탄'을 맞는 중국의 경기둔화로 중국에 대한 수출의존도가 높은 국가들이 고전하지만, 일부 국가들은 중국이 잃는 수출과 투자를 어부지리로 얻을 것으로 예상된다. 시장조사업체 IH…
말레이시아 편집부 | 05-13 | 358 말레이 前 총리 비자금 수사, 오바마 대선 '불법 기부'로 확대 첨부파일 '.$list[$i]['name'].' | '.$list[$i]['datetime2'].' | '.$list[$i]['wr_hit']; ?>
2018년 4월 14일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 시내에서 1MDB 스캔들의 핵심 인물인 조 로우에 대한 처벌을 요구하는 시민들의 시위가 진행되고 있다. 말레이시아 전 총리 비자금 관련 수사가 버락 오바마 전 미국 대통령에 대한 불법 기부 문제로 확대됐다. 11일 AFP통신, 로이터통신 등 외신에 따르면 말레이…
베트남 편집부 | 05-13 | 446 결혼이민자 도시엔 중국 출신, 농촌엔 베트남 출신 가장 많아 첨부파일 '.$list[$i]['name'].' | '.$list[$i]['datetime2'].' | '.$list[$i]['wr_hit']; ?>
결혼이민자 가운데 농촌에는 베트남 출신이, 도시에는 중국 출신이 가장 많이 사는 것으로 파악됐다. 농촌에 사는 베트남 출신 결혼이민자의 경우 다른 결혼이민자와 비교해 언어·문화적으로 적응하는 데 상대적으로 큰 어려움에 부닥치고 사회적 관계망도 약해 이에 대한 대책이 필요하다는 지적이 나온다. …
태국 편집부 | 05-13 | 494 태국 경찰, 판사에 신분증 요구했다가 전보…총리 "복귀시켜라" 첨부파일 '.$list[$i]['name'].' | '.$list[$i]['datetime2'].' | '.$list[$i]['wr_hit']; ?>
태국의 경찰관이 교통단속 도중 고위 판사에게 신분증을 요구했다는 이유로 '괘씸죄'로 업무에서 배제됐다가 태국 총리의 지시로 복귀하게 됐다. 11일 일간 방콕포스트와 인터넷 매체 카오솟에 따르면 에까뽄 추이송깨오 순경은 지난 2일 밤 남부 퉁야이 지역 내 검문소에서 한 차량을 멈추도록 한 뒤 운전자에게 …
미얀마 편집부 | 05-13 | 372 NYT "로힝야 학살 취재기자 석방 최대 걸림돌은 아웅산 수치" 첨부파일 '.$list[$i]['name'].' | '.$list[$i]['datetime2'].' | '.$list[$i]['wr_hit']; ?>
지난 7일 풀려나는 로이터통신 소속 기자 와 론(33·왼쪽)과 초 소에 우(29). 미얀마 '로힝야족 학살' 사건을 취재하다 체포됐던 2명의 로이터 통신 소속 기자들의 석방을 가장 강력하게 반대한 것은 군부가 아니라 한때 미얀마 민주화 운동의 상징이었던 아웅산 수치라고 뉴욕타임스…
게시물 검색

Copyright © www.pagi.co.id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PC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