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AGI : 자카르타 경제신문, 사전, 장터, 전화번호

정치∙사회 451 페이지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정치∙사회 목록

Total 6,780건 451 페이지
사회∙종교 편집부 | 08-20 | 1870 과거로 돌아간 일본 군사무장론자 극우 아베 어제 총선서…
일본의 차기 정권을 결정할 중의원(하원) 총선거 투표가 치러진16일 우익 정치인 아베 신조(安倍晋三) 총재가 이끄는 자민당의 압승이 확실시되고 있다. 일본에서 중의원 선거는 2009년 8월 말 이후 약 3년 3개월 만이며, 작년 동일본대지진 이후 첫 국정 선거이다. 이날 투표는 전국 300개 소선거구, 4만9천214개 투표소에서 진행됐다. …
사건∙사고 편집부 | 08-20 | 2683 도미노 피자 회장 ‘오바마 케어’에 반기
세계적인 미국 피자업체 ‘도미노 피자’의 창업주인 톰 모나한(75) 회장이 미국의 새건강보험개혁법, 이른바 ‘오바마 케어’에 반대해 미 연방정부를 상대로 소송을 제기했다. 독실한 가톨릭 신자인 모나한 회장은 새 건보법이 직장건강보험 적용항목에 피임을 의무적으로 포함시킨 것에 반대해 14일 …
정치 편집부 | 08-20 | 2139 이집트 새 헌법 1차 투표 통과 유력
이집트의 새 헌법 초안에 대한 1차 국민투표가 15일(현지시간) 실시됐다. 국가적 찬반 논란에 휩싸인 탓에 그동안 우려됐던 유혈충돌은 없었다. 무슬림형제단은 찬성률이 더 높다고 주장했다. 카이로와 알렉산드리아 등 10개 선거구에서는 이날 오전 8시부터 오후 9시까지 투표가 이뤄졌다. 나머지 17개 선거구에서는 22일 2차 투표가 진행된다. 투표소…
사회∙종교 편집부 | 08-20 | 2258 소액전담법관 뽑는데 거물급 몰렸다
재야서 내년 첫 임용 ··· 5대1 경쟁 법원장·연수원장 출신도 지원 레드오션 된 변호사 시장 영향 내년 초 신설되는 ‘소액전담법관’ 선발에 전직 서울고등법원장 등 ‘거물급 전관&…
사건∙사고 편집부 | 08-20 | 2415 프랑스 시골마을서 중국까지 12월 21일 종말론 몸살
인구 179명 뷔가라크 구원의 땅 소문 외지인 떼로 몰릴 태세에 비상사태 평온한 프랑스의 산촌이 21일에 지구가 멸망한다는 지구 종말론 때문에 소용돌이에 휩싸였다. 프랑스 남부 랑그도크루시용 주에 있는 인구 179명의 뷔가라크 마을. 주민대부분이 농업에 종사하는, 좀처럼 관광객도 찾지 않는 지역이다. 프랑스 언론에 따르면 마을 자치회장…
사건∙사고 편집부 | 08-20 | 2242 힐러리 너무 뛰었나 ••• 자택서 졸도
탈진해 넘어지며 가벼운 뇌진탕 후임 국무장관 존 케리 확정적 65세의 나이에도 불구하고 “에너지가 넘친다”던 힐러리 클린턴 미 국무장관이 끝내 쓰러졌다. 머리를 바닥에 부딪쳐 뇌진탕도 일으켰다. 클린턴 장관의 여성 보좌관인 필립 레인스는 15일(현지시간) &ldquo…
사회∙종교 편집부 | 08-20 | 2281 “북, 빼돌린 남한 중장비로 로켓•핵기지 건설”
정부 당국자 “경수로 건설용으로 보낸 것” 철근·시멘트 등 자재도 무단 사용한 정황 북한이 장거리 로켓을 발사한 평북동창리 기지와 영변 핵단지 시설 공사에 우리 측의 중장비와 자재를 사용한 것으로 파악됐다. 정부 당국자는 16일 “북한이 동창리…
사건∙사고 편집부 | 08-20 | 2481 총 막아선 교사, 벽장 속 학생 살리고 •••
악마의 10분’ 맞선 영웅들 정년 보름 앞둔 상담사는 총 뺏으려 달려들다 숨져 “악마가 다녀갔다.” 뉴타운 샌디 훅 초등학교 참사후 대니얼 맬로이 코네티컷 주지사가 내뱉은 탄식이다. 14일(현지시간) 오전 9시30분부터 불과 10여 분 사이 6~7세 초등학…
정치 편집부 | 08-20 | 2361 오바마의 눈물 ••• 이번엔 총기규제법 나올까
버락 오바마 대통령은 지난 14일(현지시간) 코네티컷주 초등학교 총기 난사사건과 관련한 애도성명을 발표하면서 다섯 차례나 눈가를 훔쳤다. 그러곤 “정파를 초월해 이런 사건을 막기 위해 의미 있는 행동을 하겠다”고 다짐했다. ‘대통령의 눈물’을 무게 있게 다루면서 미국 …
정치 편집부 | 08-20 | 2103 한국과 ‘외교 파이프’ 아소 1순위
새 내각 외상 후보로 거론 조석래·권철현도 아베와 친분 노다 요시히코(野田佳彦) 총리 재임 1년여간 독도와 과거사 등으로 한국과 일본이 사사건건 충돌했다. 하지만 양국 간의 갈등을 수면 아래에서 조율할 파이프는 없었다. 한일의원연맹 회장을 맡았던 이상득 전 의원이 구속되고 ‘하토야마-간&…
정치 편집부 | 08-20 | 2037 과거로 돌아간 일본
군사무장론자인 극우 아베 총선서 압승, 3년만에 귀환 독도·위안부 갈등 커질 듯 16일 치러진 일본 총선의 결과는 ‘보수 대약진, 진보 몰락’으로 요약된다. 아사히(朝日)신문의 예측에 따르면 자민당과 일본유신회, 모두의 당, 국민신당 등 상대적으로 우익&…
정치 편집부 | 08-20 | 2028 “문, 젊은층 흡수” vs “종북 논란 부담”
이정희 사퇴 효과 대선 막판 변수로 MT 이정희 지지율 1% ∙∙∙ 30대선 2.8% “28만 명 문재인 쪽으로 옮겨갈 듯” 오른쪽에 안철수 왼쪽에는 이정희 새누리 “총선처럼 다시 과격 연대” …
문화∙스포츠 편집부 | 08-20 | 1876 책꽂이
[인문·사회] 키워드로 읽는 세계사 (휴 윌리엄스 지음, 박준호 옮김, 일월서각, 424쪽, 2만원)= 부·자유·종교·정복·발견 다섯 가지 키워드로 세계사의 흐름을 바꿔놓은 사건 50개를 정리했다. 스파르타쿠스의 반란, 미국의 독립선언, 베를린…
문화∙스포츠 편집부 | 08-20 | 2129 기세 등등했던 로마가 몰락한 진짜 이유
고대 로마제국은 번성했다. 그 바탕은 충분한 식량이었다. 속주(屬州)에서 식량을 세금으로 징수하는 관리, 제국 전역에 실핏줄처럼 뻗은 운송 도로, 도시 주변의 보관 창고, 그리고 약탈을 막아주는 군대가 이 체제를 유지했다. 하지만 지력이 떨어져 곡물 생산이 줄자제국은 몰락의 길에 접어들었다. 생산이 줄어드니 조세 징수 체계가 붕괴됐고 세금을 거두…
보건∙의료 편집부 | 08-20 | 1552 아직 담배를 못끊은 당신 ••• 해답은 뇌에 숨어 있어
습관이라는 말은 때론 사람을 주눅들게 한다. 대부분의 사람이 ‘나쁜 습관’ 하나쯤 갖고 있기 때문이다. 담배든 술이든, 혹은 커피든 과자든 평소 ‘줄여야지, 줄여야지’하지만 ‘제2의 천성’이라는 습관을 버리는 것은 그리 쉽지 않다. …
게시물 검색

Copyright © www.pagi.co.id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PC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