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AGI : 자카르타 경제신문, 사전, 장터, 전화번호

정치∙사회 861 페이지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정치∙사회 목록

Total 13,034건 861 페이지
문화∙스포츠 편집부 | 08-19 | 4970 미국에 재즈 문화를 뿌리 내린 주역은 갱스터 '.$list[$i]['name'].' | '.$list[$i]['datetime2'].' | '.$list[$i]['wr_hit']; ?>
극단적인 반주류 역사다. 흑인 노예·동성애자·매춘부·술꾼 등을 주역으로 내세웠으니 말이다. 쇼핑·댄스홀·로큰롤·성혁명 등 하위문화를 조명했다는 점에서도 그렇다. ‘아름다운 나라’의 이면을 파헤친, 확 …
문화∙스포츠 편집부 | 08-19 | 5830 처칠•케네디•간디 그 리더십의 원천을 따져봤더니 '.$list[$i]['name'].' | '.$list[$i]['datetime2'].' | '.$list[$i]['wr_hit']; ?>
윈스턴 처칠의 우울증을 폭로한 첫 책이 1960년대 런던에서 나왔다. 영국 정가가 시끄러워졌다. 처칠의 유족 측은 책 출간을 막기 위해 백방으로 뛰었다. 정력적 이미지, 능란한 화술 등 그를 둘러싼 공식 이미지를 뒤집는 주장 때문이었다. 참고로 저자는 처칠의 주치의로 활동했던 모런 경(卿)이다. 90년대 미국에서도 비슷한 상황이 벌어졌다. 존 F 케네디의 정…
문화∙스포츠 편집부 | 08-19 | 4840 다윈은 놓쳤다, 진화의 대원칙은 경쟁보다 협력 '.$list[$i]['name'].' | '.$list[$i]['datetime2'].' | '.$list[$i]['wr_hit']; ?>
‘생존을 위한 투쟁’ ‘이기적 유전자’···. 찰스 다윈 이래 지구상의 생물계와 인간의 본성은 주로 이런 말로 축약됐다. 덕분에 치열한 생존경쟁이 벌어지는 세계에서 남을 밟고 일어서야 살아 남는다는 암묵적인 메시지가 통용돼왔다…
사회∙종교 편집부 | 08-19 | 5590 인니 호텔건설 붐 식을 줄 몰라 '.$list[$i]['name'].' | '.$list[$i]['datetime2'].' | '.$list[$i]['wr_hit']; ?>
객실 현 4만서 내년 최대 10만개로 ↑ 관광객 늘고 APEC 때맞춰 건설러시 인도네시아 호텔레스토랑협회(PHRI)는 국내 호텔 객실수가 2013년에 현재의 2배 이상 수준이 될 것이라고 예상했다. 국내외 관광객 증가와 11월 발리섬에서 개최되는 아시아태평양경제협력회의(APEC) 정상회의에 맞추어 호텔 건설…
사건∙사고 편집부 | 08-19 | 6293 술라웨시 다리 붕괴, 1명 사망•수십명 실종 '.$list[$i]['name'].' | '.$list[$i]['datetime2'].' | '.$list[$i]['wr_hit']; ?>
인도네시아 남부술라웨시주에서 다리가 붕괴해 1명이 숨지고 수십 명이 실종됐다고 인도네시아 언론이 6일 보도했다. 목격자들은 전날 오후 4시께 남부술라웨시주 루위 띠무르에 있는 길이 45m짜리 철교 위에서 주민 100여 명이 강에서 열린 보트 경주를 구경할 때 다리가 갑자기 무너져 내렸다고 전했다. 사고로 5살배기 남자아이가 숨지고 다리 위에 있던 주민 수십 명이…
사건∙사고 편집부 | 08-19 | 5792 구청장의 '10대와의 나흘 결혼에 분노 '.$list[$i]['name'].' | '.$list[$i]['datetime2'].' | '.$list[$i]['wr_hit']; ?>
서부자바주 가루뜨의 주민 수백 명이 4일 결혼한 지 나흘 만에 문자메시지로 이혼을 통보한 구청장의 사퇴를 요구하는 시위를 벌였다. 구청장 아셍 삐끄크리씨는 40살로 지난 7월 17살의 빠니 옥또라를 두 번째 부인으로 맞아들였다. 그러나 그는 금새 짧은 문자메시지 통보 하나로 그녀와 이혼했다. 옥또라가 자신이 기대했던 것과 달리 처녀가 아니라는 의심이 든다는 것이다…
사회∙종교 편집부 | 08-19 | 5771 쪼그려뛰기에 나선 살찐 경찰의 비애 '.$list[$i]['name'].' | '.$list[$i]['datetime2'].' | '.$list[$i]['wr_hit']; ?>
비대한 몸집의 인도네시아 경찰이 4일 자카르타 외곽 땅으랑에서 최근 새로 도입된 살빼기 프로그램에 참가, 쪼그려뛰기를 하고 있다. 몸무게 100kg이 넘는 경찰관들은 이 다이어트 프로그램에 의무적으로 참가해 일정수준까지 체중을 줄여야 한다. 살빼기 프로그램은 뚱뚱한 경찰관의 수가 늘어나면서 시민들 사이에 저런 몸으로 과연 시민보호 임무를 제대로 수행할 수 있겠느냐는 …
사건∙사고 편집부 | 08-19 | 6069 판사에 뇌물준 日사장 금고 3년 판결 '.$list[$i]['name'].' | '.$list[$i]['datetime2'].' | '.$list[$i]['wr_hit']; ?>
서부자바주 반둥의 부패전담재판소는 4일 판사에게 뇌물을 공여한 혐의로 기소된 전선메이커 뻬떼 오나마 인도네시아의 일본인 사장 시오카와 도시오씨에게 금고 3년, 벌금 2억 루피아 (구형은 금고 7년, 벌금 2억 루피아)를 선고했다. 사법부 부패가 심각한 인도네시아에서 피고에게 유리한 판결을 이끌어내기 위해 판사를 매수하는 사건이 끊이지 않고 있는데, 이번 사건…
사회∙종교 편집부 | 08-19 | 5390 인니 노동자 일∙한대사관 앞서 시위 양국 기업의 노사분쟁 중재를 요청 '.$list[$i]['name'].' | '.$list[$i]['datetime2'].' | '.$list[$i]['wr_hit']; ?>
인도네시아 노동조합이 5일 자카르타 한국대사관과 일본대사관 앞에서 조합원 수천명을 동원, 시위를 벌였다. 시위대는 현지에 진출한 두 나라 기업에서 발생하고 있는 노사분쟁에 대해 대사관측이 나서서 중재를 하라고 요구했다. 노조측은 이날 시위 참가자를 3만 명, 현지언론은 2,500명으로 보도하고 있다. 노조는 요구가 받아들여지지 않으면, 대규모 시위를 재개할 …
사회∙종교 편집부 | 08-19 | 4863 “가장 힘든게 남의 주머니 돈 꺼내는 일 전문 분야서 벗어나는 기업은 망한다” '.$list[$i]['name'].' | '.$list[$i]['datetime2'].' | '.$list[$i]['wr_hit']; ?>
“아내에게 좋아~ 여자에게 좋아~.” 2010년 자사의 산수유 제품 광고에 직접 출연해 “남자에게 참 좋은데~”란 말을 던져 유명해진 천호식품 김영식(61) 회장이 다시 광고에 등장했다. 여성용 건강식품 ‘황후백수오’ 광고에서다. 이번에 김 회장은…
사건∙사고 편집부 | 08-19 | 5942 초등생•교사 ‘사랑’이 성립할까 '.$list[$i]['name'].' | '.$list[$i]['datetime2'].' | '.$list[$i]['wr_hit']; ?>
부적절한 관계 교사 직위해제 여학생 “처벌하지 말아주세요” 지방 중소도시에서 초등학교 교사가 6학년 여학생과 성관계를 했다가 사법처리 당할 처지에 놓였다. 이 초등학생은 “선생님과 사랑해서 부적절한 관계를 맺었다”며 사법처리를 원치 않고 있다. …
사회∙종교 편집부 | 08-19 | 5512 미국 올해의 단어 ‘사회주의 & 자본주의’ '.$list[$i]['name'].' | '.$list[$i]['datetime2'].' | '.$list[$i]['wr_hit']; ?>
냉전 시대의 양대 이념을 뜻하던 ‘socialism(사회주의)’과 ‘capitalism(자본주의)’. 냉전이 종식을 고한 지 20여 년이 지난 마당에 미국 사전출판사인 메리엄웹스터(Merriam-Webster)가 5일 선정한 ‘올해의 단어’다. 이 출…
정치 편집부 | 08-19 | 4218 “알아사드, 중남미에 망명 타진” '.$list[$i]['name'].' | '.$list[$i]['datetime2'].' | '.$list[$i]['wr_hit']; ?>
외무차관, 쿠바 등 극비 방문 시리아의 폭군 바샤르 알아사드 정권이 파국으로 치닫고 있다. 그의 독재정치가 어떤 방식으로 종말을 맞을지는 예측하기 어렵지만, 그의 날들이 얼마 남지 않았다는 데는 이론이 없다. 알아사드는 2000년 급사한 아버지 하페즈의 뒤를 이어 대통령 자리에 올랐다. 하페즈는 1971년 집권해 30년 동안 공포정치를 펼…
사건∙사고 편집부 | 08-19 | 5674 시리아, 폭탄에 화학무기 탑재 완료 '.$list[$i]['name'].' | '.$list[$i]['datetime2'].' | '.$list[$i]['wr_hit']; ?>
21개월 유혈 사태 최대 고비 한 번에 5000명 몰살 위력 정부군, 투하명령 대기 중 반군, 수도 인근 군공항 장악 시리아 정부가 공중투하 폭탄에 사린 가스를 만들 수 있는 화학물질탑재를 완료한 것으로 확인됐다. 바샤르 알아사드 대통령의 화학무기사용 가능성이 어느 때보다 커지면서 21개월째에 접어…
정치 편집부 | 08-19 | 4941 안철수 적극 지지 땐 박근혜•문재인 지지율 초박빙 '.$list[$i]['name'].' | '.$list[$i]['datetime2'].' | '.$list[$i]['wr_hit']; ?>
고비서 안 지지 선언 ··· 대선 영향은(godik,tebal) 양측 지원방법 협상 실무팀 구성 안, 이르면 오늘부터 부산서 유세 문 측 “서울·PK·충청서 함께 하길” …
게시물 검색

Copyright © www.pagi.co.id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PC 버전으로 보기